교회소개
예배및영상
설교
선교회
교회학교
찬양대
교회앨범
게시판
행복가정
가정연구소
자료
Member Login & Join
자동로그인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설교
주일낮
주일저녁
수요일설교
금요철야
새벽기도회
성경원리
전화 & 이메일 안내
055-507-8595
055-532-9109
kjkim1141@hanmail.net
최근게시물
내가 내손바닥에 새..
예수님 지상명령 (..
믿을수밖에 없는 사..
누구든지 와서 마셔..
주를 위하여 시기하..
대제사장기도 (요17..
너희를 위하여 울라..
큰 기쁨의 좋은 소..
복음을 전할 이유 ..
하나님의 능력 롬1..
금요철야 |   BGROUP2_2
HOME  |  설교  | 금요철야
야곱의기도 창32;24~30
글쓴이 : 김근중     날짜 : 19-02-15 09:58     조회 : 452    
트랙백 주소 : http://cnm.blessweb.kr/bbs/tb.php/ex4/171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우리는 지난 시간 예수님께서 가르쳐 주신 주기도문 가운데 “다만 악에서 구하옵소서”에 대하여 생각해 보았습니다.

악에 빠진 사람은 자기가 악에 빠진 줄도 모릅니다.바로가 그러했고,헤롯이 그러했고,과거에 하나님을 거역했던 모든 자들이 그러했습니다.

따라서 우리는 이 세상의 악의 물결에 휩쓸리지 않기 위해서는 매일 매일 기도해야 합니다.

기도는 이 세상에서 늘 사탄의 시험과 유혹과 공격 속에 살아가야 하는 성도들에게 있어서 필수적인 요건입니다.

성도는 “무시로 성령 안에서 기도하고 이를 위하여 깨어 구하기를”(엡 6:18) 항상 힘써야 합니다.

소극적인 자세로 ‘악’에서 도피하고자 하는 기도를 하기보다는 적극적으로 악을 경계하고, 악에 빠졌을지라도 악에서 보호해 주시고, 그 악에게 승리하게 해주시기를 기도해야 합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이제 오늘부터는 성경에 등장하는 수많은 인물들 가운데, 기도에 본을 보인 기도의 사람들의 기도 내용을 통하여, 기도의 중요성과, 기도의 능력과, 기도의 힘이 어떠한가를 생각해 보고자 합니다.

기도는 이론이 아닙니다.

이론만으로 본질이나 정의 등을 규명해 내는 것이 기도가 아니라 실제로 시간을 바쳐서 무릎을 꿇고 입술을 벌려 간구 하는 것이 기도입니다.

이에 오늘은 그 첫 번째 시간으로 “야곱의 기도”를 통하여 그 기도의 특징과 능력과 은혜가 어떠하였는가를 생각해 보고자 합니다.

먼저 우리 함께 야곱이 어떠한 인물이었는가를 생각해 봅시다.

야곱이라고 하는 이름 속에는 ‘발 뒤꿈치를 잡다’, ‘거짓말쟁이’라는 뜻이 있습니다.

야곱은 이삭과 리브가의 아들이었고, 아브라함의 둘째 손자입니다.

그의 이름은 태어날 때 형 에서의 발뒤꿈치를 잡고 나와 ‘야곱’이라는 이름을 갖게 되었습니다.

야곱은 팥죽 한 그릇에 장자의 명분을 탈취하였고, 이 사건으로 인해 야곱은 도피하여 하란으로 가던 중 다음과 같은 사건을 만나게 됩니다.

1) 벧엘에서 꿈에 하나님을 뵙게 되었고,

2) 하늘에 뻗친 사다리의 환상을 보게 되었고,

3) 돌 베개의 기둥을 세워 하나님께 서원한 사건입니다.

그 후에 20년만의 귀향길에서 얍복 강변의 브니엘에서 하룻밤 철야기도를 통해 야곱은 전혀 새롭게 변화됩니다.

야곱은 평생을 두고, 브니엘 사건만큼 하나님 체험을 크게 한 경험은 없을 것입니다.

당시 야곱은 하란에 있는 외삼촌 라반의 집에서 20년 동안 머슴살이를 하면서 큰 부자가 되어 고향으로 돌아오고 있었습니다.

그러나 야곱은 형 에서가 4백 명을 거느리고 그를 만나러 온다는 소식을 듣고 두려워 떨게 되었습니다.

그리하여 야곱은 얍보강 가에서 밤을 새워 기도했습니다.

그는 이 기도를 통하여 “이스라엘”이라는 새 이름을 얻게 되었고, 하나님으로부터 축복을 받았습니다. 이 놀라운 응답을 받아 낸 야곱의 기도에 나타난 특징은 죄의 공포에서 구원받기 위한 기도요,자신과 가족의 생사를 건 기도요,하나님께 강청하는 기도요위대한 승리의 기도입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먼저 야곱의 기도 속에 나타난 특징은 20년 전에 저지른 죄의 공포에서 구원받기 위한 기도임을 보게 됩니다.

“내가 내 지팡이만 가지고 이 요단을 건넜더니 지금은 두 떼나 이루었나이다. 내가 주께 간구하오니, 내 형의 손에서 에서의 손에서 나를 건져 내시옵소서! 내가 그를 두려워하옴은 그가 와서 나와 내 처자들을 칠까 겁냄이니이다”(창 32:10-11)

이처럼 야곱의 기도 속에는 형 에서에 대한 공포가 나타나 있습니다. 많은 재물이 있다하더라도 죄의 공포를 없앨 수 없음을 깨달은 기도입니다.형의 원한으로부터 구원받기 위한 야곱의 마음이 담겨 있습니다.

20년 전에 형의 약점을 이용하여 팥죽 한 그릇으로 장자의 명분을 가로채고, 눈이 어두운 아버지 이삭을 속여 형의 축복을 가로챔으로써, 집에서 도망할 수밖에 없었던 그 옛날의 죄가 20년이 지난 지금 그의 생명을 위협하는 공포로 나타난 것입니다.

우리는 여기서 용서받지 못한 죄는 아무리 오랜 세월이 흐른다 하더라도 사라지는 것이 아님을 깨닫게 됩니다. 아담이 범한 죄를 하나님의 대심판이 있을 때까지 모든 인간의 운명을 좌우 할 것입니다. 개개인이 지은 죄도 그가 회개하여 그리스도 안에서 용서받지 않은 한 마찬가지입니다.

회개하여 하나님과 사람으로부터 용서받지 않는 한 인간은 죄의 공포에서 결코 해방될 수 없습니다.

계속해서 야곱의 기도에 나타난 특징은 “많은 재물이 있다하더라도 죄의 공포를 없앨 수 없음을 깨달은 기도”라는 것입니다.

“내가 내 지팡이만 가지고 이 요단을 건넜더니 지금은 두 떼나 이루었나이다. …내가 그를 두려워하옴은”(창 32:10,11)

야곱은 20년 동안 눈 붙일 겨를이 없이 일함으로써 하나님의 축복을 받아 큰 부자가 되어 돌아오고 있었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형이 자기를 치러 온다고 생각했을 때 그 많은 재물이 그를 공포로부터 보호하지 못한다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죄로부터 오는 공포는 재물이나 권력이나 이 세상의 어떤 것으로도 제거할 수가 없습니다.

다만 예수 그리스도의 은혜 안에서 회개하고, 그 죄를 사유 받음으로써만, 죄의 공포로부터 해방될 수 있는 것입니다.

야곱은 이를 위하여 기도한 것입니다.

“내 형의 손에서 에서의 손에서 나를 건져내시옵소서”(창 32:11)

야곱은 그가 20년 전에 형에게 지은 죄가 원한으로 잠재되어 있다가, 지금 형의 분노로 나타나 자신을 위협하고 있음을 깨닫고, 두려움에 떨게 되었습니다.

한마디로 야곱의 기도는 이 형의 분노로부터 구원받기 위한 것이었습니다.

따라서 죄는 형제간에도 원수가 되게 하고, 미움과 분노는 살인까지도 가능케 한다는 사실을 깨달아, 서로 화해하는 삶을 사는 성도가 되어야 하겠습니다.

한편 야곱의 기도는 자신의 생명을 걸고 하는 기도였으며,가족들의 생사를 걸고 하는 기도였습니다.

“'내가 주께 간구하오니 내 형의 손에서 에서의 손에서 나를 건져 내시옵소서! 내가 그를 두려워하옴은 그가 와서 나와 내 처자들을 칠까 겁냄이니이다”(창 32:11)

야곱은 형이 4백 명의 장정들을 거느리고 와서 자기 가족들을 죽일 것이라고 생각했습니다.

그리하여 자신과 가족들을 지켜 주실 것을 기도했습니다.

이 기도를 하기 위하여 그는 홀로 강가에 남아 밤을 새우며 씨름했던 것입니다.

그 결과 야곱은 자신의 생명과, 가족들의 생명뿐만 아니라, 자신의 재산까지도 지킬 수 있었습니다.

야곱이 하나님의 축복이 있기까지 강청했기 때문입니다.

이처럼 야곱의 기도는 비록 혼자 결단해야 하는 고독한 기도였으나,응답을 받기까지 하나님께 강청하는 기도였습니다.

“밤에 일어나 두 아내와 두 여종과 열 한 아들을 인도하여 얍복나루를 건널새, …야곱은 홀로 남았더니, …야곱이 가로되, 당신이 내게 축복하지 아니하면 가게 하지 아니하겠나이다”(창 32:22-26)

야곱은 가족들과 짐승들을 얍복강 건너편에 건네 놓고 자기는 홀로 남아 하나님과 담판을 벌인 것입니다.

가장은 가족을 대표하고 그 운명에 대하여 책임을 져야 합니다.

야곱은 홀로 그 책임을 젊어지고 단독으로 하나님을 만나 문제의 해결을 도모한 것입니다.

하나님은 모든 문제의 열쇠를 쥐고 계신 분이기 때문입니다.

이렇듯 기도는 홀로 수행해야 하는 결전입니다.

또한 야곱의 기도는 하나님의 사자와 씨름하는 기도였습니다.

야곱은 환도뼈가 위골되도록 기도했어도 응답 받기 전까지는 그를 놓아주지 않았습니다.

기도는 응답 받을 때까지 강청하는 집념인 것입니다.

마지막으로 야곱의 기도는 위대한 승리의 기도입니다.

“네 이름을 다시는 야곱이라 부를 것이 아니요, 이스라엘이라 부를 것이니, 이는 네가 하나님과 사람으로 더불어 겨루어 이기었음이니라. …내가 하나님과 대면하여 내 생명이 보전되었다 함이러라”(창 32:28-30)

야곱은 하나님의 사자로부터 이스라엘이란 새 이름을 받고 축복도 받았습니다.

기도의 응답을 받은 것입니다.

기도하여 응답받는 것은 하나님을 이기는 것입니다.

야곱의 기도는 하나님을 이김으로써 그의 죄를 이기고, 하나님을 대면하고도 생명을 보전함으로써, 그의 운명을 변화시켰습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이제 우리도 야곱이 자신의 생명을 걸고,가족들의 생사를 걸고,혼자 결단해야 하는 고독한 중에도,응답을 받기까지 하나님께 강청하는 기도를 드린 것처럼 기도해야 합니다.

죄의 공포에서 구원받기 위해서는 기도해야 합니다.자신과 가족의 생사를 건 기도를 해야 합니다.하나님께 강청하는 기도를 해야 합니다.위대한 승리의 기도를 하나님께 드려야 하는 것입니다.

그리하면 야곱의 승리가 우리의 승리가 될 것입니다.

야곱이 하나님을 대면하고도 생명을 보전하고, 하나님을 대면하여 그의 운명이 변화된 것처럼, 우리도 하나님을 대면하고도 생명을 보전하게 될 것이며, 하나님을 대면하여 우리의 운명이 변화될 것입니다.



171 야곱의기도 창32;24~30 김근중 2019-02-15 453
170 의를 위해 핍박받는 자의 복(마 5:10-12)090320 김근중 2009-04-27 3278
169 화평케 하는 자의 복(마 5:9)090313 김근중 2009-04-27 3975
168 마음이 청결한자의 복(마5;8)090306 김근중 2009-03-02 2880
167 긍휼히 여기는 자의 복(마5;7)090227 김근중 2009-03-02 3169
166 의에 주린 자의복(마5;6)090220 김근중 2009-03-02 2593
165 온유한 자의 복(마5;5) 090213 김근중 2009-03-02 2487
164 통한는 자의 복(마5;4)090206 김근중 2009-03-02 2544
163 가난한 자의 복(마5;1~12)090130 김근중 2009-03-02 2933
162 하나님의 전신갑주를입어라(엡6;10~20)090123 김근중 2009-03-02 3244
161 하나님의 권속(엡2;11~22)090116 김근중 2009-03-02 3562
160 신령한 복 (엡1;1~23)090102 김근중 2009-03-02 2397
159 인구 조사로 인한 재앙과 회개에 따른 용서,삼하24;25 김근중 2008-04-13 2071
158 도움을 받는 다윗,삼하17;27~29 김근중 2008-04-13 2414
157 가병소저들을 데려다 채우는 곳, 눅14:15-24,070928 김근중 2007-10-07 2341
156 은혜를 베푸시는 시은소, 호14:5, 겔34:26, 겔37:5,070921 김근중 2007-10-07 2602
155 복을 주시는 곳, 시 128:1-6, 070914 김근중 2007-10-07 3328
154 하나님의 한 가족, 마12:46-50, 갈3:26-29,070907 김근중 2007-10-07 2963
153 구원의 방주, 창7:1-5, 히11:7,070831 김근중 2007-10-07 2193
152 만남의 장소, 출25:22, 행2:1-4070824 김근중 2007-10-07 2202
151 역사를 만들어 가는.행16:11-15.070817 김근중 2007-10-06 2453
150 주님을 따라 살도록 .행16:6-15.070803 김근중 2007-10-06 2527
149 봉사하며 살도록 행18:1-4,070810 김근중 2007-10-06 2941
148 즐겁게 살도록 지음. 창 2:8-25,070727 김근중 2007-10-06 2681
147 하나님의 형상대로 ,창 1:27-28,2:7,070720 김근중 2007-10-06 2807
146 떠나며" 출12:1-11 070713 김근중 2007-10-06 2350
145 세상을 바라보며,살후3:6-15 070706 김근중 2007-10-06 3075
144 정직, 근면, 절제하며,살후3:6-15 070629 김근중 2007-10-06 3220
143 어린 아이처럼,마18:1-6 ,070622 김근중 2007-10-06 3097
142 나그네처럼,벧전2:11-12 ,070616 김근중 2007-10-06 3245
   1  2  3  4  5  6  
회원리스트
포인트순위
관리자이메일
회원가입약관
개인정보보호정책
교회명 : 청장년관 교회 / 담임목사 : 김근중 / 주소 :부산 연제구 중앙대로1243번지
TEL : 051-507-8595 / FAX : 055-532-9109 / 이메일 주소 : kjkim1141@hanmail.net
Copyright ⓒ 2011 All Rights Reserved.